본문 바로가기

생활누리

(285)
썸이미지 돈줍는꿈 지갑에 돈 꿈 비밀? 돈을 받는 꿈 돈꿈해몽 101가지 깜짝 의미? 어린시절 참 가난했습니다. 대개 보릿고개 세대가 그러하듯 당시에는 돈을 구경할 수가 없었습니다. 요즘 아이들은 어려서부터 용돈을 받습니다. 하지만 당시에는 찢어져라 가난했기 때문에 아이들에게 돈울 줄 수가 없었습니다. 당시에는 초등학교도 월사금을 내야 했기 때문에 부모님은 매달 돈을 준비해야 했습니다. 당시에는 초등학교도 의무교육이 아니었습니다. 그러다보니 초등학교를 가정형편이 어려워 못 보내는 가정도 있었습니다. 아니면 몇년 후에 보내기도 했습니다. 동네 언니나 형이랑 같은 반이 되는 경우도 종종 있었습니다. 당시에는 돈이 많았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습니다. 아이들에게 돈이 생기는 날이 있었습니다. 명절날입니다. 명절날 1원 정도를 받았습니다. 당시에는 눈깔사탕 하나가 2~3원 정도 하다보니 명절날 친..
썸이미지 버스를타는꿈 버스를잘못탄꿈 비밀? 버스타는꿈해몽 61가지 의미? 어린시절 시골에서 자랐습니다. 5일장이 읍내에서 열립니다. 읍까지 가려면 버스를 타고 가야 헀습니다. 완행버스라 느리게 오고 하루에 몇 번 오지 않았습니다. 버스가 올 시간이면 온 마을 사람들이 몰려들었습니다. 아이도 어른도 모두 완행버스를 탔습니다. 마치 온 동네 사람들이 단체로 어딘가로 떠나는 것 같았습니다. 어른들은 보따리를 하나씩 짊어지거나 머리에 이고 탔습니다. 5일장 난전을 열어 팔아서 물건으로 바꾸기 위해서입니다. 아이들은 어른들을 따라 나선 것입니다. 5일장에는 진귀한 것과 맛있는 것이 많았기 때문입니다. 흡사 버스 안은 피란을 떠나는 피란민 같았습니다. 버스 운전기사가 출발해도 좋냐고 물어 봅니다. 어른들은 누구집 누구엄마가 5일장에 간다고 하던데 안 가느냐고 물어봅니다. 서로 점검해 줍..
썸이미지 귤상자꿈 빈박스꿈 비밀? 사과박스꿈 상자꿈 꿈해몽 놀라운 의미? 동네 할머니가 박스를 주워러 다니십니다. 가게마다 돌아다니면서 박스를 모읍니다. 많은 박스를 모았습니다. 사람들이 안타깝게 여겨 휴지나 박스를 줍니다. 할머니는 자신의 힘을 아랑곳 하지 않고 박스를 잔뜩 싣습니다. 금방 많은 박스를 모았습니다. 이렇게 쉽게 박스를 모을 줄 몰랐습니다. 이제는 리어카를 끌고 가야 합니다. 리어카에 박스를 잘 묶습니다. 어렵사리 모은 박스를 중간에 흘리거나 떨어진다면 애써 노력한 것이 수포로 돌아가기 때문입니다. 박스를 주운 목적이 갑자기 사라지기 때문입니다. 박스가 혹시라도 흐르거나 샐까봐 아니면 떨어질까봐 거듭 묶습니다. 리어카를 끌고 갑니다. 인도로 갈 수가 없습니다. 차도로 갑니다. 차도로 아슬아슬하게 갑니다. 리어카를 끌고 갑니다. 옆으로 차들이 씽씽 지나갑니다. ..
썸이미지 부채질하는꿈 부채꿈 비밀? 선풍기 바람쐬는꿈 에어컨꿈 놀라운 풀이 너무 더워서 손으로 부채질을 합니다. 오히려 더 덥습니다. 너무 더워서 책받침으로 부칩니다. 그래도 덥습니다. 오히려 가만이 있는 것보다 더 더운 것만 같습니다. 그래도 더워서 수돗가에 얼굴을 씻습니다. 조금 시원해진 것만 같습니다. 어린시절 국민(요즘의 초등학교)학교 시절 너무 더워서 수업이 제대로 되지 않았습니다. 더울 땐 느티나무가 최고였습니다. 당시 국민(요즘의 초등학교)나 마을 입구에는 큰 느티나무가 있었습니다. 수령이 수백 년 이상된 느티나무였습니다. 그 느티나무 아래는 그늘이 시원했습니다. 마을 사람들은 그 아래 모여듭니다. 그래도 더위는 어쩔 수 없습니다. 갖가지 부채로 더위를 식힙니다. 한 할머니가 손자를 무릎베개를 해주고 부채로 더위를 쫓습니다. 당신께서도 더워 연신 수건으로 땀을 훔쳐..
썸이미지 보트타는꿈 요트 꿈해몽 놀라운 풀이? 바다꿈 선박 꿈해몽 비밀? 멋진 남자와 멋진 여자들이 보트 위에 누워 있습니다. 친구들이 모였습니다. 보트 위에서 음식도 먹고 놀이도 합니다. 보트는 물결을 따라 유유히 흘러갑니다. 세상을 향해 나아가는 것만 같습니다. 이런 보트꿈을 꾸고나면 꿈해몽마저 상쾌하곤 합니다. 파도를 가르며 앞으로 나아가는 모습이 마치 세상 어떤 풍파도 거뜬히 뚫고 나아갈 기세입니다. 보트 주변으로 돌고래가 따라다닙니다. 돌고래가 마치 보트에게 말을 거는 것만 같습니다. 자신이랑 싸워서 이길 자신이 있냐고 마치 내기 시합을 하자는 것만 같습니다. 보트 위에서는 여러가지 축제가 펼쳐집니다. 그 축제에 취해 하루가 흥건히 흘러갑니다. 햇살도 서서히 기웁니다. 하루가 이울고 있습니다. 햇살이 수평선 아래로 내려앉습니다. 시뻘건 태양이 물 속으로 잠깁니다. 햇..